시내 178곳 장애인시설 민관합동 점검 등

[세계로컬핫뉴스] 대전시, 하절기 장애인복지시설 안전점검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8 11:15:1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시는 지자체 및 관계기관 합동으로 6월 말까지 하절기 장애인복지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시설 이용자, 생활자, 종사자 안전 확보를 위해 화재, 태풍, 집중호우 등으로 재난사태 발생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한 시설물 유지관리 실태와 안전관리 대책, 특히 이번 코로나19 등 감염병 관리대책 등에 중점을 두고 진행된다. 

 

 대전시는 시설, 전기, 가스, 소방 등 전문가로 구성된 민관 합동 점검반을 구성해 장애인거주시설 75곳, 직업재활시설 25곳, 지역사회 재활시설 78곳을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분야는 안전교육훈련, 책임보험 가입여부, 전기·가스·소방 등 시설물안전관리, 급식위생안전관리, 자연재난안전관리, 감염병 관리대책 등이다. 

 

 시는 안전점검 결과 시설 취약부분, 개보수 등이 필요한 경우 국비확보 및 예산을 편성해 기능보강사업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은옥 장애인복지과장은 “코로나19 유행으로 휴관하고 있는 사회복지 이용시설 운영 재개를 위해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