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카드 기반 송금 서비스 ‘마이송금’ 송금 누적액 100억, 이용건수 9만건 돌파해

- 5월 가정의 달 맞아 신규회원 대상 최대 1만원 캐시백 등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해

신한카드, 혁신금융서비스 ‘My송금’ 100억 돌파!

이송원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4-29 12:20: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이송원 기자]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국내 최초의 신용카드 기반 송금서비스인 ‘My송금(이하 마이송금)’의 이용 누적액이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4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 1차로 선정된 ‘마이송금’은 계좌에 잔액이 없어도 신용카드를 통해 개인간 송금이 가능한 서비스로 체크카드의 경우 통장 잔액에서 즉시 차감되며, 디지털 결제 플랫폼인 신한페이판(신한PayFAN)을 통해 이용이 가능한 서비스다.

지난해 10월 1일 서비스 오픈 후 일평균 이용액 4,600만원으로 약 7개월 만에 송금 누적액이 100억을 돌파, 이용건수 기준으로는 일평균 420건, 총 9만건에 달한다고 신한카드측은 밝혔다.

아울러 신한카드는 가정의 달을 맞이해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했다.
먼저 5월 31일까지 홈페이지 등을 통해 마련된 이벤트에 응모한 후, 마이송금 신규가입 및 이용한 고객에게 최대 1만원을 캐시백으로 돌려줄 예정이다.

 
또한, 신한금융그룹 우수고객인 ‘신한플러스 멤버십’ 또는 ‘신한 탑스 클럽(Tops Club)’ 클래식 등급 이상인 고객에게는 오는 7월 17일까지 송금수수료 무료 이벤트도 진행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마이송금’이 국내 최초의 신용카드 기반 송금서비스인 바, 이번 100억 돌파는 더욱 의미가 깊다”며, “애용해주시는 고객님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변화와 혁신의 초확장 전략으로 더 나은 서비스로 진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송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