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관심으로 자살 예방해요)

[세계로컬핫뉴스] 남원시, 생명사랑숙박업소 일산화탄소 감지기 모니터링

이정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8 17:25:1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남원=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남원시 보건소(소장 이순례)는 3월 중 일산화탄소 중독 자살예방을 위한 “생명사랑숙박업소 일산화탄소 감지기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보건소는 지난해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인한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 관광객이 주로 머무는 터미널주변과 자살 다발 지역에 위치한 6개의 숙박업소를 생명사랑 숙박업소로 지정하고, 객실에 30개의 일산화탄소 감지기를 보급 설치하였다.  

 

생명사랑 숙박업소는 1인투숙객 또는 장기투숙객의 자살시도,자살행동에 대한 위험성을 관찰하고, 자살시도가 있을 시 신속하게 정신건강복지센터로 연락해 가스중독 사고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이와 병행하여 자살위험에 처한 사람들에 대한 지역사회의 작은 관심이 매우 필요함으로 번개탄 판매업소 21개소를 생명사랑 실천가게로 지정해 자살에 대한 인식개선에 힘쓰고 있다. 

 

남원시 보건소장은 “올해에도 일산화탄소 감지기 수를 더욱 늘리고, 지속적인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생명존중 문화가 확산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