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중랑구, 류경기 중랑구청장과 새마을방역봉사반이 코로나19 잡기 위해 직접 나선다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7 19:01: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중랑구=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를 방지하기 위해 새마을방역봉사반과 함께 일제 방역에 돌입했다.

 

 

27일(목) 상봉2동에서 새마을방역봉사반(상봉2동 새마을협의회장 김선규) 주민들과 보건소 방역반 직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방역활동이 진행되었다.

 

이날 방역은 메가박스 상봉점과 상리어린이공원을 거쳐 동부시장 등 이용자가 많은 시설을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한편, 구는 코로나19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중랑구 내 580개소 공공시설을 잠정 휴관하고, 경로당·종교시설 등 주요시설 총 1,309개소에 34개반 106명을 투입하여 현재까지 2차례 이상 집중 방역을 실시하였다.

 

특히, 지역 내 6개 신천지 교회에 대하여 방역소독 및 폐쇄조치를 완료했으며 일일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방역을 추진하여 구민들의 안전을 위해 전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구민 불안이 해소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코로나19를 극복할 때까지 주민협조사항과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는 등 구민 여러분께서 함께 힘을 모아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