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고창군청 각 부서 지역문화유산 지킴이 나섰다

이정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6 20:58: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고창=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고창군 상하수도사업소와 성송면 자율방범대가 든든한 지역 문화유산 지킴이로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고창군 상하수도사업소 직원들이 지난 24일 고창 만동 유적에서 문화재 훼손여부를 점검하고 주변 쓰레기를 줍는 등 ‘내고장 문화유산 지킴이’ 활동을 펼쳤다.  

 

만동유적은 삼국시대 마한과 관련된 분묘다. 매장주체부의 축조나 매장된 옹관의 양상, 출토유물의 다양성 등 마한시대 지역사를 살필 수 있는 중요한 유적이다. 

 

성송면 자율방범대(대장 김병수)도 무송리석불좌상 입구부터 산 정상까지 각종 쓰레기를 수거하고, 차량통행에 지장을 주는 나뭇가지들을 제거했다.  

 

참가자들은 “내고장의 역사와 문화를 손수 보호하고 가꾸는 활동은 언제나 뿌듯하다”며 “꼭 내 손으로 지킨 문화유산을 다음 세대에게 직접 물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