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세제 제품 선정에 어려움을 겪고 있음-

[세계로컬핫뉴스] 생활 하수가 바다로 유입됨과 토양과 갯벌 오염 예방을 위한 친환경 세제 지원

손권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5 22:19: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신안=세계타임즈 손권일 기자]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합성세제로 인해 오염된 가정용 생활하수가 바다로 유입되고, 토양과 갯벌을 오염시켜 생물다양성을 위협하는 원인으로 판단하고 친환경 주방 및 세탁 세제를 지원하고자 ‘18년 추경예산에 1억원을 편성하였으나, 친환경세제 제품을 선정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친환경세제는 환경부 인증기준에 맞춰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부여하며, 친환경 세제의 종류는 주방세제 200여종, 세탁세제 100여종에 이르고, 과일과 야채까지 세척할 수 있는 1종 주방세제도 여러 종류가 판매되고 있는 실정이다.  

 

2014년 한국소비자원에서는 시중에서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친환경 1종 주방세제 11개 제품에 대한 성분분석 결과, 모든 제품에서 안전성과 친환경성에서 우수한 것으로 발표한 바 있다. 

 

오염원인 계면활성제의 생분해도가 99%이상으로 세척시 물 사용량에 맞는 적정량의 세제를 사용할 경우 수질오염에 큰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본 것이다. 

 

또한, 계면활성제는 물체 표면에 붙어있는 오염물질을 떨어지게 하는 물질로, 현실적으로 거의 모든 세척제에 계면활성제가 사용된다고 볼 수 있으며, 물환경보전법에서 세제류는 수질오염물질로 규정되어 있고, 배출기준은 음이온계면활성제 사용량을 기준으로 규제하고 있다. 

 

신안군 담당자에 따르면 최근에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으로 안전성과 친환경성에서 우수한 천연 계면활성제와 비이온계면활성제가 사용된 다양한 친환경 제품이 생산‧판매 중이며, 제품을 생산하는 회사마다 제품의 고유성은 있으나, 안전성과 친환경성에서 가장 우수한 제품을 특정하기 힘든 것이 현실이라고 했다. 

 

이에, 세제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소비자의 성향을 알아보기 위해 국내 환경단체 90여 개소에 관련 공문을 발송하여 매우 우수한 친환경세제 추천을 받을 예정이며, 또한 신안군 여성공무원을 상대로 사용해본 친환경세제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여 친환경세제 지원 사업에 반영할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손권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